순례자의 샘터 2017 Winter - Page 6

나누고 싶은 이야기 생각대로 되지 않은 선교여행 최동갑 목사 2 017년 우크라이나 의료선교, 철저하게 하나님께서 주관하시고 인도하심을 체험한 선교여행이었다. 우리의 짧은 생각과 이기적인 욕심을 무참히(?) 무너뜨리신 하나님을 체험하게 되었다. 우리가 바라고 원했던 것이 아닌, 하나님이 품고 계셨던 또다른 계획을 이루신 것이다. 의료선교를 하면 사람들이 줄을 서서 기다리는 것이 보통이었는데, 이번 선교는 그렇지 않았다. 생각보다 환자수가 적었다. 좀 아쉬웠던 게 사실이다. 하나님께 서운한 마음도 있었다. 그렇게 먼 길을 갔는데, 왜 하나님께서는 좀 더 많은 환자들을 보내주시지 않은 것일까? 선교센터에서도 수백장의 광고지를 돌리고, 현지인 교회에서도 광고를 몇 주간 했다고 하는데, 생각보다 환 자가 많이 오지 않은 것이다. 예상보다 적은 숫자는 분명하지만, 그래도 전체적으로 이틀간 180명이 넘는 환자를 보고 왔다. 이전과 비교해서 적었다는 말이다. 그런데 생각을 해보면, 그것이 얼마나 다행이었는지 모른다. 하나님의 또 다른 계획이 있으셨던 것이다. 우리 9ޫ;NBY)ق˾ێNYȺ(>NB*ȺBz~ ^yBțBظxnB*zBYɈB8KΫ:NY8ٚNxB஺ɩNXyN [NI Nn(Ϋx[( ^jκ[Y:N*hK{hκjNظX*zBY:;8+Nȹy;^ZκIZκXNɊN( xB{x[y N(*zBY( x@Bٙ:NBHNBIINkB ^NɈNBkNZN9ޫx[NBXN NhBXNxBxٙ:NBλ;N:əNN:ȪNޫ(ƒ;N:[hB(>NBx˙NȪNhȪN[[NIhι9Bk(2 BxȊ[x:BYNIxhB(>NBYɈًBhIzΫNNBy*N 9:ɫιN)yI*zBx˙ٸBj)B+B[YNN(yBȹΫNۂz(kNIٙ:BXNɈkNk^zκNɘ;θBوNxۂȺY9޹:N;ٙN[ZȉkNI(Y:ٙ:N;(@xN[Ϋ[ZȉkNI(YNByB:>BȉΫB( XB N(>NxZθ)( ɫjJYقɹ@~(YB(>BXNx)ٙ:NB+NκκxBXN:Ɉκ˙YB(>BJYقNx@{(>kN(NjΫ:ȊyxHȺBθق)ȺBkκx)hNɺNx[B{κNI( XBY)IθBɫjɘZYȹΫ:ێNYZZθ)ɫjXyhYȹθBY)B8NZZθ)( YBٙ^ȺB n( xBɫjق9ޫ xXNhȪNJYɈBY)ق8N٨޸xNh JYɈB`ȉκق9K#r*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