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례자의 샘터 2016 Summer - Page 8

영어부 목사 칼럼 리더십이란…… 관계 자 된 것입니다. 저는 처음으로 자라면서 저는 저 자신을 지도자로서 생각해본 적이 기독교인이란 성스러운 기준 없습니다. 위계질서가 뚜렷했던 집안의 삼 형제 중 을 지키거나 어느 한 교회의 막내로 태어난 제게 지도자의 자리는 전혀 상관이 없는 것 문화를 따르는 것이 아니라는 처럼 여겨졌습니다. 15살 되는 여름에 예수님을 영접했지만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여전히 교회는 제게 낯선 자리였습니다. 출석하던 교회의 한 어부는 너무 율법적이었고 영어부 또한 리더십의 부재로 무 대학 3학년이 되어서야 여름 척 무기력한 곳으로 기억에 남아있습니다. 부모님의 강요로 학기 중고등부 담당을 맡게 되 여전히 교회에 출석해야 했지만 주일예배는 끔찍할 정도로 면서 처음으로 공식적인 리더십 자리를 얻게 되었습니다. 제 견디어 내기 어려웠습니다. 저와 별반 다를 것이 없었던 또 가 제대로 알고 하는 일은 없었지만 중고등부는 부흥했습니 래 친구들도 고등학교를 졸업한 후 더는 교회에서 볼 수 없 다. 저의 미숙함으로 인해 혼란스러움도 없지 않았지만 중고 었습니다. 등부는 두 배로 늘어났습니다. 제가 한 것은 그저 중고등부 제이콥 목사 에 소속된 아이들 한명 한명과 가족과 같이 친밀한 관계를 대학교 일학년 시기에 저는 믿음을 가진 형님들을 만나게 유지한 것이었을 뿐인데 감사하게도 그 아이들이 후에 대학 되었습니다. 그 형님들의 헌신적인 노력과 가르침으로 저 생이 되어서 각자 자신들이 속한 환경의 지도자로서 한 몫 는 계속 교회 안에 머무르며 기독교의 본질이 무엇인지 깨닫 을 담당하게 되었습니다. 그 해 여름 저는 지도자로서 관계 게 되었습니다. 오랜 세월 동안 기독교는 윤리와 도덕, 금욕 의 중요성을 절실히 배우게 되었답니다. 적인 행실만이 전부인양 오도되어 왔지만 사실 창조주 되신 하나님과 우리 인간 사이에 도저히 이성적으로 불가사의해 보이는 개인적인 관계를 통해 삶을 공유하는 것임을 깨닫게 뒷받침 이 Cj3^Cp˲ ^vs>*Vc*PvjZӮjЃv+vӮ2v`vӮCj3NvЃ>gvVp΃ڧvʫ΀z#*׮.#.(˲ ^v`.2nCvDzvcVCvîNw3ײv`J߮l+栃ăOvӮbv>f.*PrpVvӮNvײsV`+*S6nCvvЃz#*׮.#. .vӮCj3 ^vs.vӮ+zC^C0GGVc*PvvSVpfz.#.3.òDz2+  cv^@vӮb0Bp*"cVpfV3^@NvЃ j0+^CpzCz΀Nv`zCNvz`ZGrV"`z#>t@+j3>W*P^@bzcv>΀z#ò^@˲ ^^@3fVӲ+΀z#V+Vc `ò.*~0wVЃ.#.*PVc c.ccp+vӮCj3׶VЃ0^ Vc.*PvZЃvc.`V+r(((+vӮzCNvЃvЃ cv^@z#*P>gV#vvӮCj3׶Vp.`+"szCv`c()ܹͽͅɜ((0